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예결위, 지난해 결산안 '늑장 처리'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임형섭 기자 =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5일 지난해 결산안을 늑장 처리했다.

예결위는 이날 오후 8시께 전체회의를 열고 '2016 회계연도 결산안'을 상정해 의결했다.

국회법에 따라 결산안 처리는 정기국회 시작(9월 1일) 전에 끝내야 한다.

하지만 올해는 공무원 증원에 따른 재정 추계자료를 놓고 여야가 첨예하게 대립하면서 국회법을 지키지 못했다.

지난 8월 말 열린 결산심사 소위에서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공무원 증원에 따른 연금 등 추계자료를 제출해 달라고 요구했지만,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신뢰도가 높은 추계자료를 단시간 내에 내놓기 쉽지 않다며 난색을 보였다.

여야는 이후에도 공무원 증원의 연금 추계와 중장기 재정방안을 놓고 대립을 이어갔다.

이날 전체회의에 앞서 열린 결산심사 소위에서도 한국당 의원들이 공무원 증원의 추계자료 문제를 거론하며 정회를 요구하는 진통 끝에 결산안이 겨우 통과됐다.

예결위 전체회의를 통과한 지난해 결산안은 내년도 예산안 처리를 위한 이날 본회의에 함께 상정된다.

지난해 결산안이 이날 본회의를 통과하면 2004년(12월 8일) 이래 가장 늦게 국회 문턱을 통과하는 셈이 된다.

국회가 졸속 심사를 방지하기 위해 2004년 조기결산제를 도입한 이래 2011년을 빼면 결산안은 올해까지 6년째 법정시한을 넘겨 처리됐다.

온도차가 있더라도 끝까지
온도차가 있더라도 끝까지(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26일 오후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실에서 여야 3당 간사들이 참여하는 '조정 소소위' 개시에 앞서 취재진을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자유한국당 간사 김도읍 의원, 더불어민주당 간사 윤후덕 의원, 백재현 예결위원장, 국민의당 간사 황주홍 의원, 김용진 기획재정부 2차관. 2017.11.26
hihong@yna.co.kr

kong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2/05 20: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