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 지진] 대형마트 생수·라면 매출 급증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포항에서 대규모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대형마트에서 라면과 생수 등 생활필수품 매출이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영남 지역에서는 재난구호용품 매출이 급증했다.

16일 이마트에 따르면 포항에서 지진이 발생한 15일 라면과 생수 매출은 각각 전주보다 36.9%, 21.2% 늘었다.

휴대용 라디오와 조명기구 매출은 각각 59.2%, 25.0% 증가했다.

추운 날씨와 맞물려 핫팩 판매도 157.1% 신장했다.

발생 지역인 영남권 이마트에서는 관련 상품 매출 증가 폭이 더 컸다.

소화기, 소방포, 지혈대 등을 포함한 재난구호용품 매출이 60.0% 늘었다.

휴대용 라디오와 핫팩 매출은 각각 178.5%, 146.0% 뛰었다.

라면 매출은 36.3%, 생수 매출은 24.8% 늘었다.

롯데마트에서는 15일 라면 매출이 전주 같은 요일과 비교해 36.5% 증가했다.

즉석밥과 컵밤 등 대용식밥 매출도 34.8% 늘었다.

생수 매출은 11.8% 증가했다.

전날 포항에서는 한반도 지진 관측 이래 두 번째로 큰 5.4 규모의 강진이 발생했다.

경북 포항 인근에서 규모 3.0 이상의 여진이 추가로 발생하는 등 지진 공포가 계속되고 있다.

대형마트 라면 판매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형마트 라면 판매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1/16 11: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