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속도로 위에 떠 있는 '시흥 하늘 휴게소' 12일 개장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자동차가 쌩쌩 달리는 고속도로 위에 떠 있는 휴게소가 오는 12일 국내에서 처음 문을 연다.

시흥 하늘 휴게소 전경 [한국도로공사 제공=연합뉴스]
시흥 하늘 휴게소 전경 [한국도로공사 제공=연합뉴스]

한국도로공사는 12일 오전 9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조남분기점과 도리분기점 사이에 만든 '시흥 하늘 휴게소'를 정식 오픈한다고 10일 밝혔다.

시흥 하늘 휴게소는 서울외곽순환선 최초 정규 휴게소로, 높은 용지 보상비와 자연환경 훼손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도로 위 공간을 활용한 형태로 설계했다.

이 때문에 일산·판교 양방향에서 오는 차량이 모두 이 휴게소를 이용할 수 있다.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로, 푸드코트, 편의점, 화장실 등 시설과 다양한 주민 편의 시설을 갖췄다.

휴게소 안에 버스 환승 정류장을 설치, 성남∼인천을 오가는 5000번 공항버스와 성남∼부천을 잇는 8106번 광역버스를 탈 수 있다.

휴게소 옆 고가교 하부에는 '카 셰어링 존'을 운영하고, 내년 3월까지 공영주차장도 만든다.

전기차 충전 시설과 태양광 시설을 갖춘 친환경 휴게소로 지었고, 대형 표지판에 잔여 주차 가능 대수를 표출하는 서비스도 제공한다고 공단은 소개했다.

시흥 하늘 휴게소 전경 [한국도로공사 제공=연합뉴스]
시흥 하늘 휴게소 전경 [한국도로공사 제공=연합뉴스]

공단 관계자는 "수도권처럼 휴게소 설치 공간이 부족한 지역에 짓는 휴게소의 표준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개장일 주차요원을 추가 배치하는 등 혼잡이 없도록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d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1/10 16: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