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중관계 복원] 日언론 "대북문제 협력 진전될 듯"

송고시간2017-10-31 12:49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를 둘러싼 한중갈등이 31일 양국 공동 협의 결과문 발표로 일단락된 가운데 일본 언론은 향후 대북문제와 관련한 한중 협력이 이전보다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했다.

교도통신은 이날 서울과 베이징발 기사에서 한중 정부가 사드의 한국 배치문제로 악화했던 양국 관계를 개선하기로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내달 베트남에서 개최되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를 계기로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정상회담도 열릴 것이라고 전했다.

통신은 "중국이 사드에 반발, 한국에 대한 여행 제한 등 '경제 제재'라고도 말할 수 있는 움직임을 계속해 왔지만 이러한 행동을 자제하고 북한의 핵 문제에서도 한중간 협조도 진전될 전망"이라고 관측했다.

지지통신은 시 주석의 2기 지도부가 발족함에 따라 그간 양국의 갈등 요인이었던 사드 문제가 일정 부분 일단락됐다며 "관계 개선과 발전의 계기가 될 것"이라는 한국 고위 관료의 말을 전했다.

지지통신은 한·중·일 정상회담 개최에도 긍정적 영향을 줄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중 사드(PG)
한중 사드(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j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