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소방서장 도장 만들어 공문서 위조한 소방관에 징역형

송고시간2017-10-31 11:56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주지법 형사3단독 신재환 판사는 공문서를 위조한 혐의(공문서 위조 등)로 재판에 넘겨진 소방관 강모(51)씨와 건설업자 현모(51)씨에게 각각 징역 4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고 31일 밝혔다.

제주지방법원
제주지방법원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17일 제주시 이도2동 제주지방법원의 모습. 2017.2.17
jihopark@yna.co.kr

2016년 11월께 제주시의 한 다가구주택 건설 현장에서 전기, 통신, 소방시설을 도급받아 공사를 완료한 현씨는 착오로 인해 소방시설 착공신고를 하지 않아 소방시설 완공검사증명서를 받을 수 없는 상황이었다.

현씨는 같은해 12월 27일 오후 2시께 지인인 강씨를 불러 "건축물에 대한 착공신고를 하지 않아서 문제가 있는데, 어떻게 안 되겠느냐"며 소방시설 완공검사증명서를 부탁했다.

이에 강씨는 사흘 뒤 도장집에서 임의로 제주소방서장 관인을 제작해 사무실 컴퓨터에 저장된 양식을 이용, 소방시설 완공검사증명서를 위조해 현씨에게 건넸다.

재판부는 "공무원 업무집행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현저하게 훼손했다는 측면에서 엄벌에 처할 필요가 있다"면서도 "초범이고 반성하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ji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