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백화점 정기휴무 폐지 안돼…노동자 휴식권 보장해야"

송고시간2017-10-31 10:55

롯데백화점 [연합뉴스 자료사진]
롯데백화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민주노총 전국서비스산업노조연맹은 31일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 본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롯데백화점이 한 달에 하루뿐인 정기휴무일 제도를 11월에 시행하지 않기로 한 것은 노동자의 쉴 권리를 박탈하는 것"이라며 휴무 폐지 철회를 요구했다.

노조는 "롯데백화점은 근무 직원의 90%인 협력업체 직원에 대한 어떤 의견수렴도 없이 정기휴무제 폐지 방침을 일방적으로 통보해왔다"면서 "이는 일방적으로 노동조건을 후퇴시키는 유통재벌의 갑질"이라고 비판했다.

노조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최근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여파로 인한 매출 실적 악화로 11월 정기휴무일 시행이 불가능하다'고 협력업체들에 통보했다.

롯데백화점은 이를 계기로 정기휴무 제도를 완전히 폐지하려 한다고 노조는 의심하고 있다.

노조는 "서비스노동자들에게 정기휴무제는 절실하다"면서 "롯데백화점은 노동자들의 휴식권을 보장하고 강화하는 시대적 흐름에 역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a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