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불의의 사고로 숨진 김주혁, 따뜻한 인간미 넘치는 20년차 배우

송고시간2017-10-30 18:41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김주혁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김주혁

(서울=연합뉴스) 30일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김주혁. 2017.10.30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30일 불의의 사고로 숨진 배우 김주혁은 데뷔 20년 차의 중견 배우다.

1972년생인 김주혁은 동국대 연극영화과를 졸업한 뒤 1998년 SBS 8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데뷔 당시 고(故) 김무생의 아들로 주목받았으나 다양한 작품에서 그만의 연기세계를 구축하며 연기파 배우로서 자리매김했다.

영화 '싱글즈'(2003), '광식이 동생 광태'(2005), '청연'(2005), '사랑따윈 필요없어'(2006), '아내가 결혼했다'(2008), '방자전'(2010), '비밀은 없다'(2016) 등 주로 로맨틱 코미디 영화에서 인간적이고 따뜻한 매력을 선보이며 팬층을 확보했다.

올 초에는 영화 '공조'(2017)와 '석조주택 살인사건'(2017)에서 악역을 선보이며 이미지 변신에도 성공했다.

드라마 '프라하의 연인'(2005), '무신'(2012), '구암 허준'(2013) 등 안방극장에서도 팔색조 연기를 펼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최근에는 tvN 월화극 '아르곤'에서 앵커 김백진 역을 맡아 HBC의 탐사보도팀 '아르곤'을 이끌며 호평을 받았다.

김주혁은 올 초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저는 저 자신을 포장하는 일을 잘 못 한다. 가식을 떨거나 허세를 부리는 것도 싫어한다. 자존심이 너무 세서 남한테 아부하는 것은 죽어도 못한다"며 "그래서 오해도 많이 받았다"고 털어놓은 바 있다.

김주혁은 자신에 대한 편견을 깨기 위해 TV 예능프로그램에도 도전했다. 2013년 12월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에 합류해 2년간 '구탱이 형'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가 2년만인 2015년 12월 자진 하차했다.

그는 끊임없이 연기에 고민하던 배우였다. '아르곤' 이후 인터뷰에서 "최근에야 연기의 참 재미를 느낀다"고 했다. 그는 "그 전까지는 여러 갈래 길 앞에서 '이리 가는 게 맞나?' 고민했다면 이제는 '저쪽에 내 먹을거리가 많겠구나' 정도는 알겠더라. 그런 느낌이 든 지 한 2∼3년 됐다"고 언급한 바 있다.

김주혁은 올초 17살 연하인 배우 이유영(28)과 열애 사실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김주혁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김주혁

(서울=연합뉴스) 30일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김주혁. 2017.10.30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fusion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