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페이퍼코리아 군산2국가산단 신공장 12월께 가동

송고시간2017-10-30 16:43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 군산시 조촌동에 있는 페이퍼코리아가 오는 12월 오식도동 군산2국가산업단지로 완전히 이전해 새 공장을 가동한다.

30일 군산시에 따르면 1944년부터 조촌동 현 부지에서 종이류를 생산한 페이퍼코리아가 지난해 7월부터 군산2국가산업단지에 새 공장을 신축하고 있다.

현재 65%의 공정률을 보여 다음 달 설비 이전을 마치면 12월부터 공장 가동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새 공장에서는 연간 20만t의 고부가가치 포장용지 등을 생산한다.

공장 이전으로 비는 현 부지(60만㎡)에는 2020년까지 주거단지, 쇼핑몰, 상업시설, 교육문화복합시설이 들어선다.

주거단지와 쇼핑몰 등을 조성하는 1단계 기반시설은 현재 62%의 공정률을, 2단계 기반조성도 이달 초 시작됐다.

 군산시 조촌동 페이퍼코리아 부지
군산시 조촌동 페이퍼코리아 부지

[페이퍼코리아 제공=연합뉴스]

페이퍼코리아 공장은 악취를 비롯한 환경문제가 제기돼 페이퍼코리아와 군산시는 2011년부터 공장 이전을 추진했다.

박인수 시 도시계획과장은 "공장 철거·이전과 부지 개발사업이 원만히 이뤄지고 있다"며 "부지 개발이 끝나면 동군산 발전과 함께 악취로 고통받는 주민의 주거환경이 크게 좋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