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안 압해도서 풍랑특보 속 어선 기관고장…5명 구조

송고시간2017-10-30 14:06

(신안=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풍랑특보가 내려진 해상에서 5명이 탄 어선이 기관고장으로 표류하다가 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기관고장 선박 예인하는 해경 함정 [목포해양경찰서 제공=연합뉴스]
기관고장 선박 예인하는 해경 함정 [목포해양경찰서 제공=연합뉴스]

30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29일 낮 12시 32분께 신안군 압해도 송공선착장 앞 0.5km 해상에서 1.78t급 연안복합 어선 S호가 기관이 작동하지 않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S호는 29일 새벽 목포 북항에서 출항해 조업하던 중 기상이 나빠지자 배를 돌렸지만, 기관고장으로 배가 멈췄다.

3m 안팎의 높은 파도로 인해 배 안으로 바닷물이 들어오자 선장 김모(62)씨는 해경에 구조 요청을 하고 삿대를 이용해 인근 역도 해안가를 향해 배를 몰았다.

그러나 배가 역도 해안가 모래사장에 얹혀버렸고 바다로 뛰어들어 배를 밀어내다가 미처 배에 올라타지 못해 섬에 고립됐다.

해경은 S호에 타고 있던 선원 4명과 역도에 고립된 선장 김씨를 구조했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다고 밝혔다.

기관고장난 어선 선장 구조하는 해경
기관고장난 어선 선장 구조하는 해경

(신안-연합뉴스) 지난 29일 낮 전남 신안군 압해도 송공선착장 앞 0.5km 해상에서 1.78t급 연안복합 어선 S호가 기관 고장으로 표류했다. 해경이 인근 해안가에 고립돼있던 선장을 구조하고 있다. [목포해양경찰서 제공=연합뉴스] areum@yna.co.kr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