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협, 2만명·3천600억 규모 부실채권 소각

송고시간2017-10-30 10:12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신협중앙회는 대전 유성구에 있는 신협 연수원에서 전국 신협 임직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금융 취약계층의 빚을 탕감하는 부실채권 소각행사를 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신협은 소멸시효 완성채권을 포함해 총 3천576억원 규모의 부실채권을 소각했으며, 이를 통해 1만9천744명의 채무자가 빚의 굴레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됐다.

문철상 신협중앙회장은 "앞으로도 감당하기 버거운 빚으로 채무의 굴레에서 헤어나지 못하는 서민들에게 희망을 전하는 따뜻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