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곽의 꽃'…수원화성 세계문화유산 등재 20년 전시회

송고시간2017-10-30 09:23

내달 2일엔 '동아시아 성곽유산과 수원화성' 학술대회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1796년 조선 제22대 왕 정조가 아버지 사도세자의 묘를 양주에서 수원으로 옮기면서 축조한 수원화성이 올해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지 20년이 됐다.

수원 화성 - 화홍문
수원 화성 - 화홍문

"경기도 수원시 소재. 사적 제3호. 한국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제5호. 수원 화성은 정조의 명에 의해 번암 채제공이 성역 총지휘를, 다산 정약용이 축성의 계획과 감독을 맡아 1794년에 공사를 시작하여 2년 반 만에 완공되었다.
화홍문은 수원 화성의 두 수문 중 북수문에 해당한다. 수원 화성을 남북으로 흐르는 수원천을 품고 있으며, 7개의 홍예문 위에 누각이 설치된 특이한 구조이다. 화홍문을 흐르는 물줄기의 아름다움을 일컬어 정조는 수원팔경 중 하나인 화홍관창이라 칭한 바 있다."
2016. 7. 20 (북앤포토=연합뉴스)

수원화성박물관은 이를 기념해 다음 달 2일부터 12월 20일까지 '성곽의 꽃, 수원화성'을 주제로 전시회를 연다.

이번 전시회는 '화성성역의궤', '화성부 성조도', '화성도' 등 수원화성의 문화재적 가치·건축 특징을 볼 수 있는 축성 관련 유물과 문화재 관련 전문 사진작가가 촬영한 사진을 선보인다.

다음 달 2일 오후 2시에는 '동아시아 성곽유산과 수원화성'을 주제로 학술대회도 연다.

이달호 수원화성연구소장이 '수원화성 세계유산 등재 20주년과 장기적 발전을 위한 제언'을 주제로 기조 강연을 한다.

이어 ▲ 세계유산제도와 국내 성곽의 보존관리 ▲ 일본 성곽 건축의 문화재적 가치와 세계유산 히메지성(姬路城) ▲ 중국 핑야오(平遙) 고성의 가치와 보존을 주제로 한 발표와 종합토론이 이어진다.

일본 히메지성과 중국 산시성(山西省) 핑야오시에 있는 고성은 지난 1993년과 1997년 각각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됐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