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특징주] 돌아온 대우조선해양 약세…장초반 하한가(종합)

송고시간2017-10-30 15:48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대우조선해양[042660]이 1년3개월만에 코스피 시장에서 거래가 재개된 30일 하락세를 보였다. 개장 초에는 하한가를 기록했다.

이날 대우조선해양은 시초가(2만2천400원)보다 13.39% 하락한 1만9천400원에 장을 마쳤다.

장 초반 한때는 가격 제한폭(29.91%)까지 떨어졌으나 2012년 수주한 6천200억원 규모 드릴십 1척을 최근 미국 트랜스오션사에 인도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낙폭을 줄였다.

매수매도 창구 최상위에는 개인투자자가 주로 이용하는 키움증권이 올랐다.

대우조선은 10분의 1 감자를 거쳐 이론적인 기준주가는 4만4천800원으로 산출되지만 30영업일 이상 주식 거래가 정지됐다가 재개된 기업에 해당돼 주식 거래재개 당일 기준가의 50∼150% 범위에서 호가를 받아 이날 시초가가 결정됐다.

대규모 분식회계로 지난해 7월 15일부터 주식 거래가 정지됐던 대우조선해양은 이달 26일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의 기업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상장유지가 결정돼 주식 거래가 재개됐다.

심사위원회는 대우조선해양이 올해 상반기 감사의견 '적정'을 받은 점, 부채비율을 크게 낮추면서 재무구조를 개선한 점 등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