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백운규 산업장관, 체코 상원의장에 원전 수주 의지 밝혀

송고시간2017-10-30 15:00

백운규 산업부 장관, 체코 상원의장과 면담
백운규 산업부 장관, 체코 상원의장과 면담

(서울=연합뉴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밀란 슈테흐 체코 상원의장과 만나 체코 원전사업 및 양국간 경제 협력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전했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백운규 장관이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밀란 슈테흐 체코 상원의장, 야로슬라프 쿠베라 체코 상원 부의장, 토마쉬 후삭 주한체코대사를 면담했다고 밝혔다.

백 장관은 체코가 추진하는 원전 건설사업에 참여 의사를 표명하고 원전사업 협력, 양국 교역·투자 확대, 기술협력 강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백 장관은 "한국은 체코 원전 건설사업에 참여를 적극 희망하며 한국이 체코 원전사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백 장관은 한국이 40여년의 원전 건설·운영 경험과 원전산업 전반에 걸친 공급망 등 세계 최고의 원전 건설·운영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최근 한국수력원자력이 한국산 노형에 대한 유럽사업자요건(EUR)인증을 취득했다고 설명했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 체코 상원의장과 면담
백운규 산업부 장관, 체코 상원의장과 면담

(서울=연합뉴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3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체코 상원의장 일행과 면담을 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또 양국 기업이 체코의 원전 건설사업에 함께 참여하면 체코의 원전산업이 크게 활성화되고 체코가 바라는 수준의 현지화 비율을 달성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백 장관은 양국 교역·투자가 한-유럽연합(EU) 자유무역협정(FTA)을 기반으로 확대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체코의 편리한 입지조건과 선진 산업기반 등을 토대로 경제협력을 확대할 것을 제안했다.

또 전통적 제조업 강국인 양국의 강점을 활용해 로봇, 소프트웨어 등 신 산업 분야에서 공동기술개발을 확대하기로 했다.

체코 상원의장은 방한 기간 중 한수원 새울원자력본부와 두산중공업 등을 시찰할 계획이다.

체코는 내년 하반기에 신규원전사업 입찰제안서를 발급하고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는 절차에 착수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얀 슈틀러 체코 정부 원전특사와 페트르 크르스 체코 원자력안전위원회 부위원장도 각각 지난 12일과 18일 한수원을 찾아 한국형 원전의 안전성과 건설 역량을 확인했다.

blue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