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방문진 이사 선임…"방송 정상화 56%, 방송장악 27%"[리얼미터]

송고시간2017-10-30 09:30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방송통신위원회가 최근 MBC의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의 보궐이사를 선임한 것에 대해 '방송 정상화'라는 평가가 '방송 장악'이라는 인식의 두 배가 넘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30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CBS 의뢰로 지난 27일 전국 성인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95% 신뢰수준, 표본오차 ±4.4%포인트)에 따르면 방통위의 방문진 보궐이사 선임이 '불공정 방송의 정상화'라는 응답은 55.6%로 집계됐다.

반면 '정부·여당의 방송 장악'이라는 응답은 26.8%에 그쳤다. '잘 모름'은 17.6%였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에서 '방송정상화' 의견이 73.9%로 다수였고 중도층(59.1%)에서도 과반이었다. 반면 보수층에서는 '방송장악'(46.2%) 의견이 '방송정상화'(36.3%)보다 우세했다.

지지정당별로는 정의당(82.3%)과 더불어민주당(82.1%) 지지층에서 '방송정상화' 응답이 우세했다. 그러나 자유한국당 지지층에서는 '방송장악'이라는 의견이 72.6%로 다수였고 바른정당 지지층(40.4%)에서도 마찬가지였다.

국민의당 지지층(방송정상화 41.0%·방송장악 43.8%)과 무당층(30.8%·26.8%)에서는 두 응답이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했다.

연령별로는 '방송정상화' 의견이 40대(78.9%), 30대(62.5%), 20대(60.5%), 50대(44.9%) 등에서 다수를 차지했다. 60대 이상(방송정상화 36.8%·방송장악 38.3%)에서는 두 응답이 오차범위 내에서 맞섰다.

지역별로는 모든 지역에서 '방송정상화'라는 응답이 '방송장악'에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MBC 방문진 보궐이사에 김경환·이진순
MBC 방문진 보궐이사에 김경환·이진순

방송통신위원회가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 보궐이사로 선임한 김경환 상지대 언론광고학부 교수(왼쪽)와 이진순 민주언론시민연합 정책위원. [방송통신위원회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