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항 올해 3분기 컨테이너 물동량 '역대 최대' 78만TEU

송고시간2017-10-30 08:40

송도 신항 개장 이후 신기록 행진…올해 목표 300만TEU 달성 예상

인천 신항 컨테이너부두 전경
인천 신항 컨테이너부두 전경

[연합뉴스 자료 사진]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올해 3분기 인천항의 컨테이너 물동량이 역대 분기 물동량 중 최대치를 기록했다.

30일 인천항만공사에 따르면 올해 3분기 인천항에서 처리된 컨테이너 물동량은 78만1천TEU(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대분)로 지난해 3분기보다 15.8% 증가했다.

지난해 4분기 70만TEU를 달성한 이후 9개월 만에 최대 기록을 갈아치운 것이다.

3분기 물동량 가운데 수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9.1%, 수입은 12.9%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국가별 물동량 증가율은 최대 교역 상대국인 중국(47만TEU) 19.6%를 비롯해 태국(3만5천TEU) 39.7%, 이란(1만2천TEU) 94.9% 등이 높았다.

인천항은 지난해 송도국제도시 신항에 한진인천컨테이너터미널(HJIT)이 개장한 뒤 월별·분기별 역대 최대 물동량 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인천 신항은 현재 컨테이너부두 5선석을 운영 중이며 올해 상반기 66만TEU의 물동량을 처리했다.

다음달 2천TEU급 1선석이 추가로 개장하면 연간 210만TEU를 처리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춘다.

공사는 이런 추세가 이어지면 올해 인천항 컨테이너 처리 목표인 300만TEU를 순조롭게 달성할 것으로 예상했다.

s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