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가을 들어 가장 추워…바람까지 강해 체감온도 '뚝'

송고시간2017-10-30 05:39

'낙엽가득'
'낙엽가득'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지난 29일 오후 서울 중구 정동길에 낙엽이 쌓여있다. 2017.10.29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월요일인 30일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일부 내륙 지역 아침 기온은 영하를 밑도는 등 쌀쌀한 날씨를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북서쪽으로부터 찬 공기가 남하해 31일까지 평년보다 기온이 큰 폭으로 내려가겠다"며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4.5도, 인천 4.9도, 춘천 1도, 강릉 8.9도, 청주 5.1도, 대전 3.4도, 전주 5.9도, 광주 7.6도, 제주 12.7도, 대구 7.4도, 부산 8.1도, 울산 7.3도, 창원 7.6도 등이다.

특히 이날 오전 4시 현재 덕유봉의 기온은 영하 7.6도를 기록했다. 같은 시각 김화(철원) 영하 6.4도, 설악산 영하 5.6도, 연천 영하 4.1도, 일동(포천) 영하 3.9로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기온 분포를 보였다.

낮에도 기온은 크게 오르지 않아 최고기온은 12∼17도에 머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내지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내다봤다.

남해 앞바다를 제외한 모든 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강한 바람과 함께 3∼5m의 매우 높은 물결이 일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4.0m, 남해 앞바다 0.5∼3.0m, 동해 앞바다 1.5∼4.0m로 일겠다.

동해안에는 당분간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신경 써야 한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