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란치스코 교황, 유럽 분열 염려"…카탈루냐 상황 반영

송고시간2017-10-28 19:54

(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유럽의 분열은 프란치스코 교황의 근심거리 가운데 하나라고 교황청이 밝혔다.

교황청 서열 2위인 피에트로 파롤린 교황청 국무원장(추기경)은 27일 이탈리아 로마에서 유럽가톨릭주교회의(COMECE) 주최로 열린 회의에서 "작년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국민투표 결과와 최근 유럽을 휩쓸고 있는 분열 추세를 놓고, 교황은 유럽에 대한 좀 더 광범위하고, 집중적인 성찰이 시급하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프란치스코 교황 [AP=연합뉴스]

프란치스코 교황 [AP=연합뉴스]

교황청이 28일 공개한 파롤린 추기경의 이 같은 발언은 카탈루냐가 독립 국가를 선포하며 스페인이 현대사 들어 최악의 격랑에 휩쓸린 가운데 나온 것이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카탈루냐 사태에 대해 최근 직접 언급한 적이 없다. 다만, 스페인의 한 가톨릭 전문 잡지는 교황이 이달 들어 교황청 주재 스페인 대사에게 카탈루냐의 독립에 반대한다고 말한 것으로 보도하기도 했다.

교황은 2014년에는 바르셀로나에서 발행되는 신문 라 반가르디아와의 인터뷰에서는 모든 국가적 분열에 대해 걱정하고 있으며, 지역의 분리독립 요구는 각각의 사례에 따라 평가돼야 한다고 말한 바 있다.

한편, 파롤린 추기경은 이날 회의에서 난민 문제와 경제 위기가 초래하는 파급 효과, 포퓰리즘의 부상, 국가주의의 회귀, 실업과 청년들의 문제, 환경 문제 등에 대한 교황의 우려도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날 오후 COMECE에서 연설을 할 예정이라, 카탈루냐 사태에 대한 견해를 직접적으로 밝힐 지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카탈루냐 의회가 독립선포안을 가결한 27일 바르셀로나 중심가에 카탈루냐 깃발을 들고 운집한 군중 [AP=연합뉴스]

카탈루냐 의회가 독립선포안을 가결한 27일 바르셀로나 중심가에 카탈루냐 깃발을 들고 운집한 군중 [AP=연합뉴스]

ykhyun1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