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북항서 과속 운항한 도선선 3척 잇단 적발

송고시간2017-10-25 15:49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선박을 안전하게 입항하도록 안내하는 도선사를 태운 선박인 도선선 3척이 항만 내에서 과속하다가 해경에 적발됐다.

부산해양경찰서는 25일 선박의 입항 및 출항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김모(48) 씨 등 도선선 선장 3명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부산해양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해양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선선은 항만에 입항하는 선박에 탑승해 안전한 수로로 안내하는 도선사를 태우고 이동하는 선박이다.

김 씨 등은 지난 24일부터 25일 사이 부산 북항에서 선박 제한속도인 8노트(시속 14.8㎞)를 넘어 12.9∼15노트(시속 23.8∼27.7㎞)로 도선선을 운항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경은 도선선에 설치된 선박자동식별장치(AIS)의 신호로 속도를 감지해 현장에서 도선선을 적발했다.

해경 관계자는 "선박을 안전하게 안내하는 도선사를 태우고 항만 관련 규정을 잘 지켜야 할 도선선이 선박 제한속도를 위반한 것은 문제"라고 말했다.

선박 제한속도를 넘어 운항한 자는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wi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