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첫딸 출산' 비-김태희 부부, 제대혈 보관에 동참

송고시간2017-10-25 14:56

메디포스트, 평생보관 의뢰받아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메디포스트[078160]는 가수 겸 배우 비(본명 정지훈)와 배우 김태희 부부가 셀트리 제대혈 은행에 제대혈 평생 보관을 의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들의 제대혈은 관련 법에 따라 세포 수와 세포 생존도 검사, 미생물 배양 검사, 면역 및 바이러스 검사 등을 거쳐 질소탱크에 보관될 예정이다.

제대혈은 임신 중 태아에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하는 탯줄에 있는 혈액을 칭한다. 제대혈에는 혈액을 생성하는 조혈모세포와 세포의 성장·재생에 관여하는 줄기세포가 많이 포함돼 있다. 과거에는 출산 후 버려지는 경우가 많았으나 최근에는 백혈병이나 재생불량성 빈혈 등 난치병을 치료하는 데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소개되면서 보관하는 경우도 있다.

비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맙습니다. 예쁜 공주님이에요. 세상에 도움이 되는 아이로 잘 키우겠습니다"라며 김태희의 딸 출산 소식을 알렸다.

가수 겸 배우 비와 배우 김태희 부부 [바자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가수 겸 배우 비와 배우 김태희 부부 [바자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