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질좋은 건강급식 겨뤄보자…부산서 학교밥상 경진대회

송고시간2017-10-25 14:59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학생들에게 맛있고 질 좋은 급식을 제공하기 위한 학교밥상 경진대회가 부산에서 열린다.

부산시교육청은 오는 28일 동부산대학교 식품영양과 조리실습실에서 '제2회 교육감배 건강하고 행복한 학교밥상 경진대회'를 연다고 25일 밝혔다.

이 대회는 부산시교육청이 주최하고 부산영양교사회가 주관한다.

대회는 오색의 채소를 많이 먹고 소금, 설탕, 나쁜 지방을 줄이자는 의미로 '하이 파이브, 로우 쓰리'(High Five Low Three)를 주제로 열린다.

올해 대회에는 초·중·고교 영양교사, 조리사, 조리원 3인 1조로 구성된 20개 팀이 참가해 실력을 겨룬다.

지난해 학교밥상 경진대회
지난해 학교밥상 경진대회

(부산=연합뉴스) 부산 해운대구 동부산대학교에서 부산시교육청이 마련한 제1회 학교밥상 경진대회에서교육계 인사 등이 학교급식 종사자들이 만든 요리를 살펴보고 있다. 2016.7.16 [부산시교육청 제공=연합뉴스]

경진 대회는 행사 당일 오전 10시부터 90분 동안 전시용과 시식용 각 1인분을 조리해 심사위원들의 맛 평가를 받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조리한 식단은 구성 및 조화, 조리기술, 위생관리, 기호도, 맛의 우수성 등 항목별로 평가를 받는다.

반찬으로 오르는 김치는 실제 염도까지 측정해 평가한다. 김치는 부산교육청이 지난 5월 전국 최초로 개발한 '학교급식 저염김치' 레시피에 따라 염도 수치가 1.2% 이하여야 한다.

교육청은 이 대회에서 입상한 식단은 책자로 만들어 일선 학교에 배포해 건강한 학교급식을 만드는 데 활용하도록 할 예정이다.

ljm70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