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산시, 국가시책·기업환경 변화 대응 조직 개편

송고시간2017-10-25 15:00

일자리담당관·인구정책계 신설…내년초 시행 예정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 군산시는 25일 국가시책 추진과 기업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일자리담당관과 인구정책계를 신설하고 투자지원과를 기업과로 개칭하는 조직개편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시는 현재의 9국·소, 46관·과·소, 3전문위원, 27읍면동, 281계에서 1 담당관과 8계를 늘릴 예정이다.

시장 직속의 일자리담당관은 일자리정책계, 고용노사계, 지역공동체계를 둔다.

인구정책업무를 총괄하는 인구정책계는 기획예산과 산하로 두고, 복지허브화 사업을 위해 맞춤형복지계가 생긴다.

시는 특히 미래산업계를 조선자동차계로 변경해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 재가동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방침이다.

조경수 자치행정국장은 "국가시책을 추진하고 기업을 효율적으로 지원하도록 조직개편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조직개편안은 의회 동의를 받으면 내년 1월 정기인사에 반영된다.

 전북 군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북 군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