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리브영, 스마트영수증 발행 1천500만건 돌파…2억원 절감

송고시간2017-10-25 14:09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CJ올리브네트웍스가 운영하는 헬스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은 모바일 등에서 구매 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영수증 발행 건수가 1천500만건을 돌파했다고 25일 밝혔다.

스마트영수증 서비스는 2014년 CJ시스템즈와 CJ올리브영이 합병을 통해 CJ올리브네트웍스로 공식 출범한 후 정보기술(IT) 서비스를 접목한 첫 사례다.

올리브영은 스마트스토어를 구현해 환경보호 및 비용절감을 하고, 고객의 개인정보 유출을 방지하고자 2015년 12월 CJ계열사 중 최초로 이 서비스를 도입했다.

'CJ ONE'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3개월간의 구매 내역을 확인할 수 있고 교환·환불도 용이해 발행률(전체 영수증 발행 건수 가운데 스마트영수증이 차지하는 비율)이 서비스 초기 0.8%에서 현재 33%까지 높아졌다.

올리브영은 스마트영수증 도입으로 현재까지 1천500만건의 거래 내역이 스마트영수증으로 발급됐고, 이를 통해 영수증용지 약 24만 롤을 절약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는 일렬로 늘어뜨렸을 때 약 1만2천㎞에 달하는 길이로 서울에서 뉴욕까지 거리와 같다.

비용으로 환산하면 연간 약 2억원의 절감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환경보호 측면에서도 A4용지 1천600만장, 30년 된 나무 1천600그루를 살린 셈이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제품 구매 후 교환이나 환불 시 종이 영수증을 지참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고객들의 만족도도 높아 내년 말까지 스마트영수증 발행률 40%대 진입도 가능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올리브영 스마트영수증[올리브영 제공]
올리브영 스마트영수증[올리브영 제공]

kamj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