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콩나물시루' 인천지하철 2호선…1편성 2량→4량 추진

송고시간2017-10-25 10:39

2020년 12량 도입 후 2025년까지 86량 증차

인천지하철 2호선
인천지하철 2호선

[연합뉴스 자료 사진]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지하철 2호선 개통 1년여 만에 운행 차량이 추가 도입된다.

인천시는 인천지하철 2호선 혼잡도를 낮추기 위해 2025년까지 전동차 86량을 추가 도입, 1편성 2량 운행체계를 1편성 4량 운행체계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소요 예산은 차량 구매 비용만 약 2천107억원이다.

시는 우선 2020년까지 약 460억원을 들여 전동차 12량을 추가 도입해 배치할 계획이다.

37편성 74량으로 구성된 인천지하철 2호선은 작년 7월 30일 개통 이후 예상치를 뛰어넘는 승객 탓에 혼잡도가 점점 심각해지는 상황이다.

인천 2호선은 개통 390일만인 올해 8월 23일 누적 승객 5천만 명을 돌파했다.

1편성 2량으로 움직이는 '꼬마열차' 2호선의 지난달 일평균 승객은 14만8천 명이다. 1편성 8량으로 운행하는 인천 1호선의 일평균 승객 30만9천 명과 비교하면 전동차 객실 내 혼잡도가 매우 크다.

올해 8월 조사에는 2호선의 1편성 기준 정원이 206명인데, 평균 승차 인원은 192명으로 혼잡도가 93%에 달했다.

국토교통부 예규는 증차 판단 기준을 혼잡도 150% 이상으로 권고하지만, 인천 2호선의 경우 출퇴근 시간대에는 '콩나물시루'를 방불케 할 정도로 혼잡해 증차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인천지하철 2호선
인천지하철 2호선

[연합뉴스 자료 사진]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60212004600009

title : 우간다군 "악명 높은 LRA 반군 고위 지도자 신병 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