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출근길 사고 통근버스 승객 유리창 깨고 탈출…23명 다쳐(종합)

송고시간2017-10-25 10:55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25일 오전 8시 18분께 광주 남구 칠석동의 도로에서 최모(69)씨가 몰던 통근용 관광버스가 도로를 달리던 소나타 승용차와 충돌했다.

승용차와 충돌하고 도로를 벗어나 옆으로 넘어진 통근버스
승용차와 충돌하고 도로를 벗어나 옆으로 넘어진 통근버스

[광주 남부경찰서 제공=연합뉴스]

이 사고로 최씨와 버스 승객 21명, 승용차 운전자 등 모두 23명이 타박상 등 상처를 입고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버스 승객 21명은 광주에서 전남 남평지역 요양병원으로 출근하는 통근자로 전해졌다.

버스는 충돌 당시 승용차를 피하려다가 오른쪽 가드레일을 뚫고 약 2m 아래 풀밭으로 떨어져 옆으로 넘어왔다.

최씨와 승객들은 앞유리창을 깨고 버스에서 스스로 빠져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고 현장을 정리하는 한편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0402039000001

title : 당정 "청년 고용 중소기업 지원, 재직자에도 확대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