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성태 "작년 서울시 산하기관 성과급 1천275억 지급"

송고시간2017-10-25 09:23

성과급 [연합뉴스 자료 이미지]
성과급 [연합뉴스 자료 이미지]

기사 내용과 직접 관련 없는 사진임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지난해 서울시 산하 공사·공단 등에서 직원에게 1천억원 대의 성과급을 지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자유한국당 김성태 의원이 서울시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시설공단, 옛 서울메트로, 옛 서울도시철도공사 등 산하 공사·공단·출연 기관이 직원에게 지급한 성과급은 총 1천274억9천여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보다 11% 증가한 액수다.

공사·공단이 1천136억원, 출연 기관이 138억9천여만원을 각각 지급했다. 이에 따른 지급률은 공사·공단이 평균 180%, 출연 기관은 평균 165%였다.

기관별로 살펴보면 서울도시철도공사가 514억원으로 가장 많은 성과급을 줬다. 서울메트로는 432억원, 서울시설공단은 114억원 등으로 그 뒤를 이었다.

서울장학재단의 성과급은 800만원에 불과해 산하 기관 가운데 가장 액수가 작았다.

지급률로 보면 서울산업진흥원과 서울디자인재단이 각각 250%로 가장 높았다. 서울장학재단, 서울시립교향악단, 서울신용보증재단은 각각 70%에 그쳤다.

김성태 의원은 "서울시 재정 부채가 28조6천억원에 달하는 상황에서 성과급 잔치를 벌이기보다는 시민 혈세를 아끼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