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항공기 내 총기반입 시도, 예년 1∼3건→올해 19건 급증"

인천공항·국내 14개 공항 적발…박완수 "보안장비 첨단화·검색 강화 필요"
엽총
엽총[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올해 들어 인천국제공항과 국내 14개 공항에서 항공기에 총기류를 반입하려다 적발된 건수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박완수 의원은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한국공항공사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4∼2017년 9월까지 총기류 기내반입 시도가 25건으로 집계됐다고 23일 밝혔다.

연도별로는 2014년 2건, 2015년 3건, 지난해 1건, 올 9월까지 19건으로 올해 들어 적발 사례가 눈에 띄게 증가했다.

총기류를 포함한 안보 위해 물품 적발 건수는 2014년 673건, 2015년 862건, 작년 1천70건, 올해 9월까지 656건으로 매년 늘어나는 추세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권총·엽총 등 총기류가 25건, 실탄 1천368건, 도검류 395건, 전자충격기 등 기타 1천374건이었다.

박 의원은 "총기류 반입시도가 특히 급증했는데 관계 기관은 항공보안장비 첨단화와 검색 강화에 더욱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run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0/23 11: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