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청원 "홍준표 대표 체제 종식돼야"…洪사퇴 촉구

송고시간2017-10-22 11:15

'탈당권유' 징계에 정면 반발…친박 집단대응 예고


'탈당권유' 징계에 정면 반발…친박 집단대응 예고

(서울=연합뉴스) 정윤섭 기자 = 자유한국당 친박(친박근혜) 핵심인 서청원 의원은 22일 당 윤리위원회의 '탈당 권유' 징계 결정과 관련, 홍준표 대표의 사퇴를 촉구하며 정면으로 반발했다.

서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당이 새로워지고 국가가 균형있게 작동하기 위해서 홍 대표는 새로운 보수의 가치와 미래를 담을 수 없는 정치인"이라며 "당과 나라를 위해 홍 대표 체제는 종식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서 의원은 "품격있고 깨끗한 지도자가 나와서 그를 중심으로 당이 새로워질 수 있도록 자리를 비워줘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홍 대표는 1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고 대법원 최종심을 기다리는 처지다. 그런 상황 자체가 야당 대표로서 결격사유"라고 맹공했다.

그는 "새로운 희망을 위해 홍 대표 체제를 허무는 데 제가 앞장서겠다"며 "뜻을 같이하는 동지들과 함께하겠다. 향후 홍 대표 퇴진을 위해 1차적으로 당내외 법적 절차를 해나가겠다"며 친박을 규합한 집단행동도 예고했다.

그는 "그동안 제 명예도 손상을 입었다. 그러나 당의 가치와 보수의 명예를 지키라는 채찍질이라고 믿는다"며 "홍 대표는 지금이라도 각성하고 대표직을 사퇴하기 바란다"고 거듭 요구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