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재난현장·대원활동 정보 한눈에…강원소방 '119톡' 개발

송고시간2017-10-22 11:19

"재난때 대량 문자메시지 서비스 비용 연간 5천만원 절감"

강원소방 '119톡' 개발
강원소방 '119톡' 개발

[강원도 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강원도 소방본부는 재난현장과 출동대원들의 위치와 활동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확인·공유할 수 있는 스마트폰 앱 '119톡'을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119톡은 강원소방 인사시스템과 119긴급구조 표준시스템을 연동했다.

도내 소방관서 등 그룹별 재난 대화방을 만들어 재난현장에 투입한 소방관들의 실시간 위치와 활동상황을 확인할 수 있다.

현장·상황실·지휘부 간 문자·사진·영상 등 모든 재난현장 정보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필요 소방력 판단과 현장 지휘·통제·조정이 쉽다.

앱은 도 소방본부 종합상황실에서 근무하는 홍용기(46) 소방교가 지난 4월부터 5개월 동안 개발했다.

기존에는 각종 재난현장 정보를 자체 유·무선 시스템이나 카카오톡 등 메신저로 공유했으나 유·무선시스템은 음성으로만 정보를 공유하는 단점이 있고, 메신저는 보안 문제가 있었다.

강원소방 '119톡' 개발
강원소방 '119톡' 개발

[강원도 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119톡은 지난 두 달간 시범운영을 거쳤으며 23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119톡 개발로 재난 상황 발생 시 활용하던 크로샷(Xroshot·대량 문자메시지 송부 서비스) 연간 사용료 5천만원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앱 개발비 4천700만원 외 추가 비용 없이 시스템을 지속하여 보완·강화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이흥교 도 소방본부장은 "119톡 사용 후 실효성이 높다고 판단되면 도내 9천여명의 의용소방대원들도 사용하도록 할 방침이다"며 "앞으로도 재난대응에 특화된 ICT 기술 응용에 더 관심을 두겠다"고 말했다.

conany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