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은 공무원 축제장서 쓰러진 관람객 심폐소생술로 구해

송고시간2017-10-22 11:10

(보은=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충북 보은 대추축제장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60대 관람객을 공무원이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구했다.

보은 공무원 축제장서 쓰러진 관람객 심폐소생술로 구해 - 1

22일 보은군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께 보은군 대추축제 야외 공연장에서 '7080 낭만 콘서트'를 관람하던 홍모(61)씨가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공연 관람 인파 속에서 쓰러진 홍씨는 호흡과 맥박이 없는 상태였다.

홍씨가 쓰러지는 모습을 본 보은군 박현정(40) 주무관은 곧바로 심폐소생술을 했다.

박 주무관의 심폐소생술을 약 5분간 받은 홍씨는 의식과 호흡을 되찾았다.

홍씨는 축제장에 대기하고 구급차에 실려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 처치를 받은 뒤 무사히 귀가했다.

보은군 관계자는 "공무원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라면서 "축제 기간 관람객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