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을 식당주인 폭행해 숨지게…범행 뒤 도주 50대 검거

송고시간2017-10-22 11:03

(보성=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같은 마을 식당 주인을 폭행해 숨지게 하고 달아난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보성경찰서 [연합뉴스 TV]
보성경찰서 [연합뉴스 TV]

전남 보성경찰서는 상해치사 혐의로 이모(56)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이씨는 21일 오후 8시 20분께 전남 보성군 보성읍 한 식당 옆 빈 사무실에서 식당 주인 고모(67)씨의 얼굴과 턱을 한 차례씩 때려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고씨는 폭행으로 인해 뒤로 쓰러지면서 머리를 콘크리트 바닥에 부딪혀 뇌출혈로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이씨는 현장에서 달아났다가 출동한 경찰관에 의해 인근 마을에서 붙잡혔다.

이씨와 고씨는 평소 손님과 식당 주인으로 알고 지냈으며 사건 당일 이씨는 술을 많이 마신 상태에서 범행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이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