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디종 권창훈, 올 시즌 첫 어시스트…전방압박으로 만든 포인트

송고시간2017-10-22 08:15

프랑스 디종의 권창훈이 22일(한국시간) 프랑스 메스 스타드 생생포리앵에서 열린 리그앙 메스와 원정경기에서 그라운드를 누비고 있다. [사진출처=디종 홈페이지 캡처]

프랑스 디종의 권창훈이 22일(한국시간) 프랑스 메스 스타드 생생포리앵에서 열린 리그앙 메스와 원정경기에서 그라운드를 누비고 있다. [사진출처=디종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디종의 권창훈(23)이 올 시즌 첫 번째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권창훈은 22일(한국시간) 프랑스 메스 스타드 생생포리앵에서 열린 리그앙 메스와 원정경기에서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그는 1-1로 맞선 후반 4분 나임 슬리티의 결승 골을 어시스트했다.

권창훈은 상대 진영 오른쪽 측면에서 공을 빼앗은 뒤 아크서클 인근에 있던 슬리티에게 패스했고, 슬리티가 수비수를 제치고 강한 슈팅으로 골을 넣었다. 디종은 2-1로 승리했다.

올 시즌 리그에서 어시스트를 기록한 건 처음이다.

그는 지난 8월 20일 스타드 렌과 경기에서 올 시즌 마수걸이 골을 기록했고, 지난 1일 스트라스부르전에서 두 번째 골을 넣었다.

한동안 부상 여파로 그라운드에 나서지 못했던 권창훈은 지난 15일 파리 생제르맹 전에서 복귀전을 치른 뒤 메스 전에서 시즌 세 번째 공격포인트을 기록했다.

그는 이날 후반 31분 웨슬리 사이드와 교체될 때까지 76분간 경기를 소화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