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VOA "北 동창리 발사장 옆에 건물 여러 동 건설 포착"

송고시간2017-10-21 09:33

위성사진 토대로 보도…"발사장에서 30여m 떨어진 곳"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북한이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의 서해 미사일 발사장 옆에 용도가 불분명한 건물들을 짓고 있는 모습이 최근 위성사진에 포착됐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1일 보도했다.

VOA는 '구글어스' 서비스를 통해 이달 2일 프랑스 국립우주연구원(CNES)과 에어버스사가 촬영한 동창리 위성사진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에서 서쪽으로 30여m 떨어진 공사 현장에 약 30m 길이의 건물 두 동이 최소 1층 높이로 들어선 모습이 포착됐다고 VOA는 전했다.

두 건물 사이에는 또 다른 건물의 기초로 보이는 콘크리트 형태의 구조물이 6∼7개의 방을 이룬 형태로 들어서 있고, 이들보다 작은 또 다른 구조물도 건설돼 있었다고 방송은 덧붙였다.

이들 공사현장으로부터 200여m 떨어진 지점에는 위장막으로 가려진 미사일 발사대가 있다고 방송은 밝혔다.

위성사진 분석 전문가인 닉 한센 미 스탠퍼드대학 국제안보협력센터 객원연구원은 사진과 관련, VOA에 미사일 발사장에 바로 인접해 건물이 세워지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라고 지적했다. 발사 과정에서 미사일이 폭발하면 피해가 갈 수도 있다는 것이다.

한센 연구원은 북한이 관측용 건물을 짓고 있다고 추정해 볼 수 있지만, 발사장과의 거리가 충분치 않다며 어떤 용도의 건축물이 들어설지 앞으로 몇 개월간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고 VOA는 전했다.

북한이 '서해위성발사장'으로 부르는 동창리 발사장에서는 2012년 4월과 12월 은하 3호, 2016년 2월 광명성호 등 위성 발사를 빌미로 한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가 주로 진행돼 왔다. 2015년에는 단거리 발사체, 2017년에는 중거리 탄도미사일 4발 발사도 이뤄졌다.

지난 5월 VOA는 동창리 발사장에서 대규모 굴착 작업을 하는 장면이 포착됐다고 위성사진을 토대로 보도한 바 있다.

"북한 동창리 발사장에 건물 여러 동 건설 포착"
"북한 동창리 발사장에 건물 여러 동 건설 포착"

(서울 구글=연합뉴스) 북한이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의 서해 미사일 발사장에 인접해 용도가 불분명한 건물을 짓고 있는 모습이 최근 위성사진에 포착됐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1일 보도했다. 사진은 구글어스 위성사진을 통해 확인된 동창리 발사장 모습.
[위 사진 크레디트는 (구글/연합뉴스)로 표기해야 하며 뉴스보도 목적으로만 사용가능(판매금지) 합니다.] nkphoto@yna.co.kr

"북한 동창리 발사장에 건물 여러 동 건설 포착"
"북한 동창리 발사장에 건물 여러 동 건설 포착"

(서울 구글=연합뉴스) 북한이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의 서해 미사일 발사장에 인접해 용도가 불분명한 건물을 짓고 있는 모습이 최근 위성사진에 포착됐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1일 보도했다. 사진은 구글어스 위성사진을 통해 확인된 동창리 발사장 모습.
[위 사진 크레디트는 (구글/연합뉴스)로 표기해야 하며 뉴스보도 목적으로만 사용가능(판매금지) 합니다.] nkphoto@yna.co.kr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