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장거리 여왕' 김보름, 대표 선발전 3,000m 1위…대회 신기록

4분15초45…본인의 대회 신기록 2초 이상 단축
김보름
김보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장거리 대표주자인 김보름(강원도청)이 대표 선발전 3,000m에서 대회 신기록을 세우며 1위에 올랐다.

김보름은 19일 서울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52회 전국 남녀 종목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 겸 2017-2018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파견대표 선발전 3,000m에서 4분15초45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자신이 세운 대회신기록 4분17초63보다 2초 이상 빠른 기록이다.

이날 7조 인코스에서 출발해 200m를 21초18에 주파한 김보름은 이후 마지막 바퀴를 제외하곤 매 바퀴를 32∼33초대로 돌며 줄곧 선두를 지켰다.

이에 따라 김보름은 앞으로 열릴 1∼4차 월드컵 3,000m와 5,000m에 출전해 평창행 티켓 사냥에 나선다.

올해 세계종목별선수권대회 우승으로 매스스타트 종목 우선 선발권을 따낸 김보름은 이날 3,000m 1위를 차지함으로써 월드컵 매스스타트와 팀추월 종목에도 출전한다.

이날 3,000m 2위는 박지우(한국체대)로 4분16초78을 기록했다.

mihy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0/19 18: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