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동연, 우즈베크 부총리 만나 협력사업 논의

송고시간2017-10-15 14:00

(워싱턴=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미국을 방문 중인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우즈베키스탄 경제부총리와 만나 경제협력 강화를 합의했다.

김 부총리는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회의와 2017년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 참석을 위해 워싱턴 DC를 방문한 가운데 14일(현지시간) 쿠츠카로프 잠시드 안바로비치 우즈베키스탄 경제부총리와 양자면담을 했다.

두 사람의 양자면담은 지난 8월 30일 서울에서 이후 두 번째다.

쿠츠카로프 부총리는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기본약정 증액과 수출금융 지원사업 등에 대한 논의를 다음 달 예정인 한·우즈베크 경제부총리 회의 전까지 마무리될 수 있도록 김 부총리에게 관심을 당부했다.

김 부총리는 우즈베키스탄이 한국에 중요한 경제협력 파트너라며, 수출입은행과 우즈베키스탄 부처 등 관계기관 사이의 협의가 조속히 진전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답했다.

아울러 우즈베키스탄이 추진하고 있는 국제통화기금(IMF) 지역연수센터 유치 등 국제기구의 지원과 협력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한국도 힘을 보태겠다고 약속했다.

두 사람은 EDCF 확대, 경제부총리 회의 정례화 등으로 경제협력 관계를 발전시켜나가기로 합의했다.

김동연 부총리, 우즈베키스탄 경제부총리와 면담
김동연 부총리, 우즈베키스탄 경제부총리와 면담

(서울=연합뉴스) IMF/WB 연차총회 참석차 미국 워싱턴을 방문 중인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4일(현지시간) IMF에서 쿠츠카로프 우즈베키스탄 경제부총리(오른쪽)와 면담하고 있다. 2017.10.15 [기획재정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