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현대축구단 15일 홈경기 '전북대의 날' 운영

송고시간2017-10-11 15:34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현대모터스 축구단이 15일 오후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FC서울과의 스플릿라운드 첫 경기를 '전북대의 날'로 지정해 협력을 다진다.

전북현대와 전북대는 2015년 5월 협약을 맺고 사인회, 축구클리닉, 축구단 홍보, 강연, 상호교류 등을 이어가고 있다.

전북대는 이날 이남호 총장을 비롯한 교직원과 학생 등 2천여명이 경기장을 찾아 대규모 응원전을 펼치며 전북현대의 K리그 클래식 우승을 기원한다.

경기에 앞서 승리를 기원하는 취타대 공연을 펼치며 선수단을 맞이할 예정이다.

전북현대 백승권 단장은 "전북을 연고로 하는 축구단과 전북대학교가 상생 발전을 위해 공동 노력해왔다"며 "전북대와 함께 지역 발전을 이끌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북현대 선수단과 이남호 전북대 총장
전북현대 선수단과 이남호 전북대 총장

[전북현대 제공=연합뉴스]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