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블랙' 고아라 "장르극은 첫 도전, 열정 더 생겨요"

송고시간2017-10-11 14:49

'블랙' 고아라 "장르극은 첫 도전, 열정 더 생겨요" - 1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장르극은 첫 도전이라 신기하면서도 열정이 더 생깁니다."

오는 14일 첫 방송하는 OCN 새 주말극 '블랙'에서 죽음을 예측하는 강하람 역을 맡은 배우 고아라(27)는 11일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극 중 하람은 타인의 죽음을 보는 능력이 싫어 선글라스를 쓰고 다니지만, 블랙(송승헌 분)과 만나면서 죽음을 앞둔 생명을 구하게 된다.

'블랙' 고아라 "장르극은 첫 도전, 열정 더 생겨요" - 2

고아라는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하랑은 20년 넘게 죽음을 봐도 익숙해지지 않는 인물"이라고 소개하며 "개인적으로 무서운 것을 못 보는데 감정 이입이 잘됐다. 초반에는 대본을 보면서 악몽도 많이 꿨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장르극이다 보니 내용상 사건 사고가 자주 일어난다"며 "엊그제도 빌딩 위에서 와이어를 달고 촬영했는데 새로운 경험이라 신선했다"고 말했다.

고아라는 함께 호흡하는 14살 연상의 송승헌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늘 재밌는 애드리브와 장난기를 보여주셔서 재밌게 촬영하고 있다"며 "기존 선배님 이미지와 많이 달랐다"고 친근함을 표했다.

14일 오후 10시 20분 첫 방송.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