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새민중정당·민중연합당 합당…15일 민중당 출범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새민중정당과 민중연합당이 합친 민중당이 오는 15일 공식 출범한다.

새민중정당 이은혜 대변인은 1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15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소회의실에서 합당을 완료하고, 오후 2시 서울시청광장에서 1만 명의 당원과 함께 출범식을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민중당은 여의도에 갇힌 정치, 소수 엘리트의 대리 정치가 아닌 광장의 정치, 99%의 직접 정치를 지향한다"며 "노동자, 농민, 빈민, 청년, 여성의 직접 정치 운동을 확대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종훈·윤종오 의원이 소속된 새민중정당은 지난달 초 창당했으며, 진보 단결을 명분으로 옛 통합진보당 당권파 일부가 주축이 된 민중연합당과 합당하기로 해 '통진당 재건' 논란을 일으켰다.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0/11 11: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