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경진 "작년 장애인용 방송수신기 불량률 7.47% 달해"(종합)

송고시간2017-10-11 14:34

(서울=연합뉴스) 현영복 이승관 기자 = 지난해 보급된 장애인용 방송수신기 불량률이 7.47%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김경진 의원이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6년 삼성전자가 제조해 보급한 장애인용 방송수신기 1만 2천247대 중 916대(7.47%)가 화면·전원 불량으로 부품교체 또는 교환 처리됐다.

김 의원은 "지난해 배터리 결함으로 폭발 논란이 있었던 갤럭시노트7의 불량률이 0.0024%에 불과했던 것과 비교하면 삼성전자가 장애인용 방송수신기에 얼마나 소홀했는지 알 수 있다"고 지적했다.

방송통신위원회 산하 준정부기관인 시청자미디어재단은 2000년부터 시청각장애인에게 장애인 맞춤형 방송수신기를 무료로 보급하는 사업을 하고 있다. 매년 제작업체를 선정한다.

최근 3년간 수신기를 제작한 업체는 삼성전자와 LG전자이다.

연도별 불량률을 보면 2014년 0.175%(삼성전자 제조, 1만 2천514대 중 22대), 2015년 0.35%(LG전자 제조, 1만 2천524대 중 44대) 등이었다.

김 의원은 "불량률 7.47%는 가전 제조에서는 상상할 수 없는 수치"라며 "시중에 판매하는 제품이었어도 이렇게 만들었겠나"라고 비판했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는 "범용 부품의 일종인 콘덴서에서 불량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돼 신속히 무상수리 조치했다"면서 "해당 제품에 대해서는 향후에도 기간에 상관없이 무상수리한다는 방침"이라고 말했다.

보급연도 ‘14 ‘15 ‘16
연도별 제조사 삼성전자 LG전자 삼성전자
해당연도 보급대수 12,514 12,524 12,247
부품교체·교환 22 44 916
불량률 0.175% 0.35% 7.47%
제품가 총액(예산집행액) 25억6천537만원 25억6천115만원 25억7천187만원

(김경진 의원실 제공)

국민의당 김경진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당 김경진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youngbo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