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태용호, 모로코와 평가전서 초반 10분 만에 두 골 허용

송고시간2017-10-10 22:46

'필승의 의지를 다지며'
'필승의 의지를 다지며'

(빌/비엔<스위스>=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9일 오후(현지시간) 스위스 빌/비엔 티쏘 아레나에서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신태용 감독이 훈련에 앞서 선수들에게 이야기를 하고 있다. 대표팀은 10일 오후 10시 30분 스위스에서 아프리카의 '복병' 모로코와 두번째 평가전을 치른다. 2017.10.9
saba@yna.co.kr

(빌/비엔<스위스>=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축구대표팀이 유럽 원정 두 번째 평가전에서 아프리카의 복병 모로코에 경기 초반부터 두 골을 헌납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0일 오후(한국시간) 스위스 빌/비엘의 티쏘 아레나에서 열린 모로코와 평가전에서 전반 7분 선제골을 내줬다.

경기 초반부터 두 차례 위협적인 슈팅을 허용했던 대표팀은 전반 7분 중앙 수비가 뚫리면서 오사마 탄나네의 오른발 슈팅을 막지 못했다.

이어 3분 뒤에도 페널티박스 안에서 다시 탄나네를 막지 못하고 왼발 슈팅에 두 번째 골을 내줬다.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