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횡성군, 새로운 특화작목 '왕대추'…한우축제에 출하

송고시간2017-10-10 18:02

(횡성=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강원 횡성군이 '왕대추'를 새로운 특화작목으로 육성키로 했다.

횡성 왕대추[연합뉴스 자료사진]
횡성 왕대추[연합뉴스 자료사진]

횡성군은 2015년 시장조사를 거쳐 지난해 지역 실증 시범재배를 실시, 19일부터 열리는 횡성한우축제 시기에 맞춰 출하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횡성 왕대추는 지역 18 농가에서 시범적으로 2.5ha 규모에 재배하고 있다.

특히 당도가 20브릭스 이상 나와 주로 생과용으로 판매되고 있지만, 가공용으로도 생산이 가능해 상품성이 우수하다.

횡성군은 타 작물보다 노동력과 경영비가 적게 들고 품질이 좋아 안정적으로 수확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횡성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해 출하에 앞서 포장재를 개발·제작해 농가에 보급할 예정이며 500g, 1kg 등의 단위로 상품화해 한우축제기간 알리는 등 소비 촉진과 향후 농가 확대 보급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ha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