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작곡가 진은숙, 亞최초 핀란드 '시벨리우스 음악상' 수상

작곡가 진은숙 [서울시향 제공]
작곡가 진은숙 [서울시향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서울시향은 상임작곡가 진은숙(56)이 세계적 권위의 핀란드 '비후리 시벨리우스 음악상' 20번째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아시아 출신 작곡가가 이 상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상금은 15만유로(한화 약 2억원)다.

핀란드 비후리 재단이 1953년부터 수여해온 이 음악상은 첫 번째 수상자이자 핀란드 대표 작곡가인 장 시벨리우스(1865~1957)의 이름을 따서 '시벨리우스 음악상'이라 불린다.

1회 수상자인 시벨리우스를 비롯해 힌데미트, 쇼스타코비치, 스트라빈스키, 브리튼, 메시앙, 펜데레츠키 등 세계적 작곡가들이 역대 수상자들이다.

진은숙은 2004년 음악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그라베마이어를 비롯해 아놀드 쇤베르크상(2005), 피에르 대공재단 음악상(2010) 등 최고 권위의 상을 잇달아 수상하며 현대음악계 큰 별로 자리매김한 작곡가다.

오는 11월 베를린 필 위촉곡인 '코로스 코로돈(현의 춤)'이 베를린 필하모니 홀에서 세계 초연된 뒤 국내에서도 사이먼 래틀 지휘의 베를린 필 연주로 소개된다.

sj997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0/10 16: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