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개 한마리에 혼쭐난 日하네다 공항…활주로폐쇄에 14편 지연운항

송고시간2017-10-09 16:06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일본 도쿄(東京) 하네다(羽田)공항에서 9일 오전 승객이 맡겼던 애완견 푸들 한 마리가 우리에서 빠져나와 활주로로 달려가는 바람에 항공기 14편이 지연되는 등 소동이 벌어졌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0분께 오키나와(沖繩)현 나하(那覇)공항행 일본항공 907편 화물칸으로 고객이 맡긴 화물을 옮기는 사이에 푸들이 항공기 전용우리에서 빠져나와 활주로로 달려갔다.

푸들은 40여분간 활주로를 뛰어다녔다. 이 바람에 활주로 일부가 한동안 폐쇄되고 총 14편의 여객기의 이착륙이 늦어져 승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공항 직원들은 푸들을 잡기 위해 주기장 주변으로 출동하는 등 곤욕을 치렀다.

일본항공측은 당시 화물 작업을 하던 직원들을 상대로 푸들이 달아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하네다공항
하네다공항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choina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