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관람객 110만명 흥행 돌풍 제천한방엑스포 10일 폐막

송고시간2017-10-09 12:41

수출계약 232억원…한방바이오융합산업 중심지 도약

(제천=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지난달 22일 '한방의 재창조, 한방바이오산업으로 진화하다'를 주제로 엑스포공원에서 개막한 2017 제천국제한방바이오산업엑스포가 10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엑스포 조직위는 이번 엑스포가 한방바이오 산업의 가치를 재확인하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또 국가 신성장 동력산업으로서 가치 창출을 통해 충북과 제천이 한방바이오융합산업의 중심지이자 세계 천연물 시장의 메카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이뤄냈다고 강조했다.

관람객 110만명 흥행 돌풍 제천한방엑스포 10일 폐막 - 1

조직위에 따르면 엑스포장을 방문한 누적 관람객만 110만명에 달한다.

하루 평균 6만여명이 엑스포장을 찾는 등 초반부터 뜨거운 열기가 이어지며 목표 관람객 80만명을 가뿐히 넘어섰다.

경제적인 측면에서도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국내외 253개 기업과 28개국 311명의 외국 바이어가 기업관을 방문, 1천585건을 상담했다.

이에 힘입어 231억9천만원 규모 수출계약을 추진했다.

8차례에 걸친 학술회의에도 국내외 전문가들을 포함, 1천900여명이 참여해 한방바이오 산업에 대한 최신 동향과 정보교류를 활발히 펼쳤다.

다양한 성과를 거둔 엑스포 폐막식은 10일 오후 4시 30분부터 열린다.

폐막식에는 엑스포 조직위 공동위원장인 이시종 충청북도지사와 이용걸 세명대학교 총장, 집행위원장인 이근규 제천시장 등 관계자 1천여명이 참석한다.

조직위 관계자는 9일 "엑스포 성공 개최로 충북과 제천이 세계 천연물 시장의 중심지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vodca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