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재생에너지 잠재량, 국내 총 전력량의 22배"

송고시간2017-10-09 10:44

송기헌 의원, '2016 신재생에너지백서' 분석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현재 기술로 생산 가능한 신재생에너지만으로도 우리나라 전력 수요를 충분히 충당할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9일 더불어민주당 송기헌 의원이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제출받은 '2016 신재생에너지 백서'에 따르면, 현재의 기술 수준(에너지 효율계수, 가동율, 에너지 손실요인 등 고려)으로 산출할 수 있는 신재생에너지 자원 잠재(생산)량은 8천965.7GW에 달했다.

이는 2015년 국내 생산 총 전력량의 22배에 달하는 규모라는 게 송 의원의 주장이다. 인구 약 1천만명의 서울시민이 1년 동안 사용하는 전력량(10.4GW)의 862배나 된다.

신재생에너지 자원 잠재량은 우리나라 전 지역에 걸친 신재생에너지 자원량의 총량을 가늠하는 자료다. 국내 신재생에너지 보급계획 수립을 위한 기반자료로도 활용된다.

백서에 따르면 기술적으로 가장 많은 잠재량을 보유한 에너지원은 태양광(7천451GW)으로 추산됐다.

얕은 지열(1천298GW). 육상풍력(63.5GW), 조류(43GW), 해상풍력(33.2GW). 깊은 지열(30GW), 수력(15GW) 등이 뒤를 이었다.

송 의원은 신재생에너지의 잠재력이 풍부함에도 그간 정부 예산은 오히려 줄어들었다고 지적했다.

신재생에너지 관련 예산은 2012년 9천713억원에서 2014년 8천304억원, 2016년 7천208억원으로 큰 폭으로 감소했다.

송 의원은 "2020년이면 태양광 발전단가가 석탄이나 원전보다 저렴해질 것이라는 분석이 높은 만큼 신재생에너지 잠재량 개발을 위한 적극적인 투자 등 에너지 전환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표] 신재생에너지 자원 잠재량 분석 결과

구분 설비용량(GW)
이론적 지리적 기술적
태양 - 97,459 24,178 7,451
풍력 육상 487.4 118.0 63.5
해상 423.0 215.9 33.2
수력 - 36 19 15
바이오 - 237 11 9
지열 심부 9,308 연산중 30
천부 29,078 13,913 1,298
폐기물 - 19 18 14
해양 조류 439 278 43
조력 12 10 6
파력 연산중
해수온도차 451 339 3
합계 137,949.4 39,099.9 8,965.7

신재생 에너지 (PG)
신재생 에너지 (PG)

[제작 최자윤 이태호] 일러스트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