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상선, 선박 운항 정시성 '세계 1위'…85.4%

송고시간2017-10-09 10:33

협력선사 제외하면 94.6% "세계 최고 서비스 입증"


협력선사 제외하면 94.6% "세계 최고 서비스 입증"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현대상선[011200]이 컨테이너 서비스 품질을 나타내는 선박 운항 정시성 부문에서 창사 이래 처음 세계 1위에 올랐다.

9일 덴마크 해운분석기관 '시인텔(SeaIntel)'이 발표한 8월 선박 운항 정시성 분석 결과에 따르면 현대상선은 85.4%의 운항 정시성(얼라이언스 포함)을 기록, 1위에 올랐다.

현대상선의 운항 정시성은 조사 대상 상위 18개 글로벌 선사 평균(75.2%)보다 10.2%포인트나 높은 것이다.

전달과 비교해 운항 정시성이 1.3%포인트 상승했고, 순위는 세계 4위에서 1위로 뛰었다.

이번 조사는 글로벌 주요 항로인 미주·구주·대서양·인도·남미 항로의 거점항만에서 현대상선과 협력선사(2M: 머스크·MSC)의 정시성을 종합 평가한 수치다.

협력선사(2M)를 제외한 현대상선 선박 기준 정시성은 94.6%로 더 높아져 세계 최고 서비스 품질을 입증했다고 회사측은 자평했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작년 9월 유창근 사장 취임 이후 화주 신뢰 회복 및 서비스 향상을 위한 전사적인 노력이 효과를 거둔 것으로 보인다"면서 "국내를 대표하는 글로벌 해운기업으로서 국민과 화주의 신뢰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상선 컨테이너선 [현대상선 제공=연합뉴스]
현대상선 컨테이너선 [현대상선 제공=연합뉴스]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