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차에서 1년여간 홀로 생활한 50대 숨진 채 발견

송고시간2017-10-07 09:32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1년 전부터 승용차에서 홀로 생활해 온 5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지난 6일 오전 11시 44분께 부산 남구 용호동 남부하수처리장 주차장에 있던 A(54) 씨의 승용차 운전석에 A 씨가 숨져 있는 것을 지나가던 김모 씨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김 씨는 "복지관에 가는데 승용차 운전석에 남성이 비스듬히 누워 있어 경찰에 신고했다"고 말했다.

시신 검안 결과 A 씨는 6일 0시께 숨진 것으로 추정되며 신체 손상 등 타살 혐의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영양결핍과 탈수 등 질병 때문에 숨진 것으로 보고 있다.

A 씨는 자신의 차량에서 홀로 생활했으며, 음식은 자주 먹지 않고 평소 많은 양의 술을 마신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타살 가능성은 적은 것으로 보고 있지만, 유족을 상대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osh998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