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요금 전격 인상' 넷플릭스 "한국서는 현행 금액 유지"

송고시간2017-10-07 08:24

넷플릭스 구동 화면 [AP=연합뉴스]
넷플릭스 구동 화면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최근 요금을 전격 인상한 미국계 인기 동영상 서비스 넷플릭스가 한국에서는 현행 금액을 유지키로 했다.

넷플릭스는 "최근 보도된 요금 변경은 미국에 적용되며 한국과는 무관하다"고 7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국 이용자는 고화질(HD) 콘텐츠를 제공하는 '스탠더드 플랜' 상품을 예전처럼 월 9.99달러(약 1만1천400원)에 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초고화질(UHD) 상품의 현 국내가는 월 11.99달러(1만3천700원)이며 표준화질(SD) 상품은 7.99달러(9천150원)다.

넷플릭스 측은 한국에서 추후 인상이 있을지는 밝히지 않았다.

앞서 넷플릭스 미국 본사는 HD 상품의 가격을 9.99달러에서 10.99달러로, UHD 상품은 11.99달러에서 13.99달러로 각각 올린다고 발표했다. 해당 인상안은 19일 미국 사용자들에게 공지된다.

업계에서는 넷플릭스가 드라마와 만화 등 독점 제작 콘텐츠를 공격적으로 늘리면서 비용 압박이 커져 인상을 단행했을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앱(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램) 분석 기관인 앱애니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올해 상반기 한국에서 유통되는 동영상 앱 중 '푹' '브이라이브'에 이어 매출 3위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