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서 LPG 탱크로리 차량 전복…가스 400㎏ 누출(종합)

송고시간2017-10-06 18:22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6일 오전 10시 50분께 울산시 울주군 웅촌면 대복리 원당골 사거리에서 LPG를 실은 8t 탱크로리 차량이 주행 중 옆으로 넘어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 사고로 운전자 A(43)씨가 가벼운 상처를 입어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또 탱크로리의 배관이 파손되면서 실려 있던 LPG 약 400㎏이 공기 중으로 누출됐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주변 도로의 차량 통행을 막고 탱크로리의 밸브를 차단해 가스 누출을 막은 뒤 차량을 견인 조치했다.

LPG 누출로 인한 2차 사고는 없었다.

경찰은 빗길에 차량이 미끄러져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넘어진 LPG 탱크로리
넘어진 LPG 탱크로리

(울산=연합뉴스) 6일 오전 울산시 울주군 웅촌면 원당골 사거리에서 LPG를 실은 8t 탱크로리가 옆으로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 소방대원들이 차량정리 작업을 하고 있다. 2017.10.6 [울산 온산소방서 제공=연합뉴스]
yongtae@yna.co.kr

넘어진 LPG 탱크로리
넘어진 LPG 탱크로리

(울산=연합뉴스) 6일 오전 울산시 울주군 웅촌면 원당골 사거리에서 LPG를 실은 8t 탱크로리가 옆으로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 크레인이 넘어진 탱크로리를 세우고 있다. 2017.10.6 [울산 온산소방서 제공=연합뉴스]
yongtae@yna.co.kr


yong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