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실종자 수색하던 제주 추자파출소장 추락사고로 중상(종합)

송고시간2017-10-05 11:27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주 추자도에서 실종자를 찾던 파출소장이 5일 절벽 아래로 떨어져 중상을 입었다.

이날 오전 5시 40분께 제주동부경찰서 소속 추자파출소장인 박모(52) 경감이 실종자 수색작업 중 하추자도에 있는 돈대산 절벽에서 떨어져 크게 다쳤다.

박 경감은 오전 7시께 제주경찰청 항공대 헬기에 의해 제주시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부상으로 헬기 이송된 추자파출소장
부상으로 헬기 이송된 추자파출소장

[제주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박 경감은 다발성 골절에 전신에 크고 작은 상처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박 경감은 전날 오후 실종자(미귀가자) 발생 신고를 받고 당일 저녁 하추자도에서 수색작업을 했다.

이날 새벽에도 주민들과 함께 실종자를 찾으려고 하추자도 돈대산에 갔다가 발을 헛디뎌 절벽 아래로 떨어졌다.

전날인 4일 오후 4시 30분께 추자도 처가를 방문한 경기도에 사는 A(56)씨가 돈대산과 나바론 하늘길 주변 등을 갔다가 연락이 끊겼다며 경찰에 가족이 실종 신고했다.

ko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