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석 전날 축사 화재로 돼지 1천300마리 폐사

송고시간2017-10-04 07:50

(파주=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추석 전날인 3일 화재로 돼지 1천300여 마리가 폐사해 소방당국이 조사 중이다.

4일 경기 파주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5분께 파주시 적성면의 한 돼지농장 축사에서 불이 나 1시간여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축사 등 조립식 건물 4동(1천573.4㎡)과 노트북·냉장고 등 가전제품이 불에 타고, 돼지 1천310마리가 폐사해 4억7천686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났다.

돼지 축사 불
돼지 축사 불

(파주=연합뉴스) 지난 3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적성면의 한 농장 돼지 축사에서 불이 나고 있다. 2017.10.4 [파주소방서 제공=연합뉴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축사 관리자와 직원 등의 진술을 토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su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